베스트
썰모음
잡담/건의
고민상담
랜덤썰
댓글많은순
최근댓글
썰즈넷 페북

아무리 헬조선이라도 난 우리나라가 좋다 - 세상의 모든 썰,썰즈넷
아무리 헬조선이라도 난 우리나라가 좋다[8]

등록일 : 2016-12-02 09:35:30
추천 +15/비추천 -0, 조회수 : 4109




예전에 착한 코스프레 뭐시기 글 썼는데 오늘 또 써봄.

시작
난 누군가가 헬조선이라고 해도 우리나라가 좋다.
한 민족이었던 사람들이 분단된 채 한반도 안에서 으르렁거려도
국가의 수장인 대통령이 온갖 이슈에 휩싸여도
아무리 갓양남 갓양녀 스시녀라고 해도
권위주의와 세대간 갈등이 존재한다해도
학력위주의 경쟁적인 사회라 해조
난 우리나라가 우리나라 사람들이 좋다.

왜 좋은지는 모르겠다. 내가 국가주의적인 성향을 가지고 있는 것도 한 몫 하겠지.
그걸 떠나서
고향 내려가서 친구 엄마 오랜만에 마주치면 먹을 거 사주시는 따뜻함과
집 사정이 안좋아도 아들을 위해서 학비 대주시고 내색 안하시는 부모님과
오랜만에 만나도 변함없는 편안함과 웃음을 주는 고등학교 친구들과
헬조선이라고 불리는 대한민국에서 내 노력으로 여기까지 올라온 것과
100만명이 넘게 모여도 평화적 시위를 위해서 힘쓰는 국민들의 선진화 되어가는 의식과
국가위기 발생했을 때 국가를 위해 싸우겠다는 청년들의 의지와
모르는 사람이어도 아들같다고 챙겨주시는 이름 모르는 지하철의 어떤 아주머니와
집에 도움이 되게 국가에서 챙겨주는 장학금들과
학교에서 지식 전달만이 아닌 제대로 된 인간이 되도록 가르쳐주시는 행정법 교수님과
자취방 옆집 이사왔다고 과일을 주면서 인사하시던 배려깊은 옆집 누나와
우리나라의 문제점을 이야기할 수 있고 내 지식을 더 깊이있게 해주는 대학교 동기들과
타지에서 항상 내가 의지할 수 있는 멋진 여자친구
이 모든 것들을 난 사랑한다. 이미 대한민국에 태어나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살아오면서
내가 만나고 겪었고 가지고 느낄 수 있었던 애정을 버릴 수가 없다.

난 완벽하지 않은 대한민국에 태어나서 좋다. 발전되어 가는 대한민국을 볼 수 있어서
그 안에서 내가 대한민국을 발전시키는데 도움이 될 여지가 아직 남아있어서 좋다.

나 같은 마음을 가진 사람들이 더 많았으면 좋겠다.
내가 공무원 시험에 합격해 공직에 나가게 되었을 때
내가 우리나라를 위해 우리나라 국민을 위해 일을 할 수 있게 되었을 때
내 직장선배 동료 후배들이 나와 같은 마음을 가진 사람들이었으면 좋겠다.
모두 다같은 마음으로 정신없이 일을 하고 정신없이 인생의 주역에서 활동하고
은퇴해서 우리나라를 보았을 때, 우리나라가 지금보다 더 살기 좋아졌으면 좋겠다.
헬조선이 아니라 꿀조선, 전쟁과 갈등이 아닌 평화와 화합이
누구나 행복하게 태어나 행복하게 죽는 나라가 되어 있으면 좋겠다.


▶19+ 썰만화 보러가기 (클릭)

▶무료 썰만화는 썰팔이 (클릭)





[이 썰의 다른 편 보기]

출처 : http://ssulz.net/71968
[이 썰 추천] [이 썰 비추천]
댓글(8 개)

a29be6 (2016-11-29 00:34:47)

당신 같은 사람이 생각보다 많지 않을겁니다
실망할수도 있겠지만 제가 당신의 글을 보며 입가에 미소가 띠어진 것처럼, 분명 당신 같이 생각하는 사람을 보며 당신도 마음이 따듯해 지겠죠
좀더 정이 넘치는 우리나라가 되길 바랍니다
e8e133 (2016-11-29 12:29:16)

이나라에 부족한것은 딱 세가지로본다.
1. 윗놈들의 부패
2. 국민성
3. 늙은놈들의꼰대
a263b8 (2016-11-29 16:41:33)

윗놈들의 부패랑 틀딱들 꼰대가 ㅈㄴ 끓어넘치고 국민성만 부족한거지
14d323 (2016-12-06 16:42:08)


: )


저도 제 영역에서 탁월하고 정직하게
살아나가 보렵니다 .

우리부터, 내 자신부터 시작하면 되는거죠!

14d323 (2016-12-06 16:42:46)


문 밖에 서서 구경하고 비난하기 쉬운 이 정국에
문 안에서 이곳저곳을 돌아보며
미처 비춰지지 않은 따뜻함과 희망의 가능성을 발견하게 해주셨네요 ㅎ

14d323 (2016-12-06 16:43:17)


감사하는 마음과
소망하는 마음 그리고 기도하는 마음으로
자신을 지키고 또 속한 곳도 지켜내는 모습이

참 아름답습니다!ㅎ

a4f2e0 (2016-12-26 10:46:37)

1.선행학습 사교육

상황끝
031a89 (2017-01-31 07:35:18)

나도 발전되어가는 이 모습을 보는게 좋아 내가 죽을쯤에는 진짜 선진국처럼 되어있길바라고
댓글달기 (썰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패스워드(~10)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 추천/비추천
- -
공지사항 제목에 성적단어 직접언급된 썰은 무통보 삭제대상입니다. [20] 2년 전 110936 +1/-2
공지사항 [필독] 썰즈넷을 처음 이용하시는 분들을 위한 썰즈넷 가이드.ssul [29] 2년 전 167361 +1/-2
9142 옛날과 지금 이야기 썰 [0] 2달 전 560 +0/-0
9141 같은 반 여자애 치마로 ** 친구 썰 [0] 2달 전 2088 +0/-0
9140 여고생 동성끼리 한 썰 [1] 2달 전 2660 +0/-0
9139 최신영화 보기편한곳 최신모음 [0] 2달 전 391 +0/-0
9138 설연휴 동안 있었던 일*쏘지섭 [2] 2달 전 758 +1/-1
9137 영화드라마애니만화책므흣자료 안막히고 잘올라오는곳 [0] 2달 전 449 +0/-1
9136 중1때 미술선생이 애 한명 뚜까팬썰 [0] 2달 전 822 +0/-0
9135 꽁떡 만남 하기좋은 채팅 어플 후기 ㅎㅎ [0] 3달 전 609 +0/-0
9134 펜션놀러갔다 옆집커플 떡,,1치는거 흠쳐본 썰 [0] 3달 전 1859 +1/-1
9133 28살 연상녀 만난 썰 ㅎㅎ [0] 3달 전 1352 +0/-0
9132 미@친 도라이년 뺨때린 썰*쏘지섭 [2] 3달 전 606 +0/-0
9131 7살에 딥키스 하고 꼬츄 만져진 썰 (100%실화) [1] 3달 전 1604 +0/-1
9130 섹11스하다가 이쁜여친이랑 헤어진썰 [1] 3달 전 1213 +0/-0
9129 꽁떡 만남 하기좋은 채팅 어플 4개 후기 ㅎㅎ [0] 3달 전 559 +0/-0
9128 여사친이랑 야@동 본 썰*쏘지섭 [1] 3달 전 1383 +0/-0
9127 동성친구랑 한 썰 [2] 3달 전 1875 +0/-0
9126 각종 ㅇㄷ 안막힌 사이트 최신모음 [0] 3달 전 1557 +8/-0
9125 첫 사랑에 대하여3 [0] 3달 전 442 +0/-0
9124 꽐라녀로 딸,1친썰 [0] 3달 전 2152 +1/-0
9123 야덩 안막히고 잘올라오는곳 [1] 3달 전 1118 +1/-4
1   2   3   4   5  6   7   8   9   10   
소요 시간 : 0.093827초



제휴문의 및 문의사항 : hprotect@naver.com